• 기관소개
  • |
  • 노인학대
  • |
  • 사업안내
  • |
  • 참여마당
  • |
  • 알림마당
 
자료실
노인학대보도자료
발간자료
노인학대 보도자료 | 자료실
Home > 자료실 > 노인학대 보도자료
        노인학대 보도자료 
서울시의회, Save Our Seoul(SOS) 챌린지 시작… “살펴보고, 찾아보고, 알려 글쓴이 : 관리자

서울시의회, Save Our Seoul(SOS) 챌린지 시작… “살펴보고, 찾아보고, 알려주고, 지켜주고!”
서울특별시의회(의장 김인호)는 아동학대를 포함한 각종 폭력을 방지하고, 복지사각지대를 점진적으로 해소하기 위한 방안으로 ‘Save Our Seoul(SOS)’ 챌린지를 진행한다. 이번 챌린지는 지난 1일 서울특별시의회 김인호 의장의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 여러 SNS상에 게재됐다.

챌린지의 첫 번째 주자인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은 SNS에 게재된 영상을 통해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장하연 서울지방경찰청장, 이영실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장, 배우 견미리, 뮤지컬배우 정선아, 시민 대표 송영민 등 총 6명을 후속주자로 지목했다. 챌린지의 바통을 이어받은 후속주자는 7일 이내에 자신의 SNS에 캠페인 메시지를 게재해야 한다.

이번 챌린지의 슬로건은 ‘살펴보고, 찾아보고, 알려주고, 지켜주고’ 로, 아이와 노인, 장애인 등 소외와 방치에 놓이기 쉬운 이웃을 둘러보고, 시민과 함께 돌봄 사각지대를 줄여가자는 의미에서 기획되었다.

챌린지를 계획한 김인호 의장은 “정인이 사건을 비롯해 구미 3세 여아 사망사건 등 최근 심각한 아동학대가 많아진 데다, 코로나19 가운데노인의 고독사나 장애인이 겪는 일상의 고통을 접할 때마다 마음이 아팠다”며 “SOS챌린지를 통해 시민의 관심이 모인다면 폭력과 방임, 소외와 단절이 없는 서울을 만들어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김 의장은 “서울시의회는 더불어 함께 사는 서울을 만들어가기 위해 올해는 더욱 적극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줄여가겠다”며 “시민의 목소리가 모여 큰 울림을 낼 때, 법과 제도는 더 빠르고 의미 있게 바뀌어갈 수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s://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210402500135&wlog_tag3=daum#csidx30b40c80723976aa39d52ef1698ea75

2021-04-02 오후 5:38:50 [Read:19282]
 

        노인학대 보도자료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97   [존엄성을 수호하는 사람들] 노인 ? 꽃동네와 서울특별시남부노인보호전문기.. 2021/05/26 13345
96   치매와 신문읽기 2021/04/09 15034
95   서울시의회, Save Our Seoul(SOS) 챌린지 시작… “살펴보고.. 2021/04/02 19283
94   서울변회, '노인학대 법률지원 매뉴얼' 발간 2021/04/02 17940
93   노인보호기관 24시간·365일 학대신고 받는다…즉시 현장조사 2021/03/26 17821
92   침상에 수일간 묶는 등 노인학대 요양원 '업무정지' 처분 2021/03/26 17085
91   ‘학대 신고의무 대상에 사회복무요원 포함’ 추진 2021/03/15 15937
90   "우린 70대 신혼부부요" 2021/03/12 17674
89   해마다 늘어나는 노인학대... 검사출신변호사, '노인복지법 적용돼 처벌 .. 2021/03/05 19825
88   "얼굴 뵙기도 힘든데…" 노인시설 학대신고 급증 2021/02/23 20009
87   입원이 꼭 필요한 정신 응급·행정입원 치료비 본인부담금 전액 지원 2021/02/10 20936
86   치매노인 학대 사례 증가세...장기간 학대가 절반 이상 2020/04/20 25700
85   팔순 넘은 노모 상습적으로 폭행.학대 40대 벌금형 2020/04/20 26576
84   어르신 몰래 돈 빼가는 ‘경제적 학대’ 막는다 2020/04/20 28054
83   자식놈이 내 통장 돈을 다 빼갔어요"…경제적 노인학대 금융착취 주의보 2020/04/20 25200
Total : 97   [1] [2] [3] [4] [5] [6] [7]